'나쁜녀석들: 악의 도시' 거친 남자들의 훈훈한 촬영장 대공개!

김병화 | 기사입력 2017/12/04 [14:06]

'나쁜녀석들: 악의 도시' 거친 남자들의 훈훈한 촬영장 대공개!

김병화 | 입력 : 2017/12/04 [14:06]


‘나쁜녀석들: 악의 도시’ 박중훈, 주진모, 양익준, 김무열, 지수의 훈훈한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오는 12월 16일(토), 첫 방송 되는 OCN 오리지널 ‘나쁜녀석들: 악의 도시’(극본 한정훈, 연출 한동화,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얼반웍스)가 ‘나쁜녀석들’ 5인방 박중훈, 주진모, 양익준, 김무열, 지수의 화기애애함이 돋보이는 촬영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극중 거칠고 살벌한 분위기와 반전되는 웃음 가득한 촬영 현장은 다섯 배우들의 찰떡 호흡이 기대되는 이유다.

 

악을 처단하기 위해 더 세진 ‘나쁜녀석들’로 뭉친 우제문(박중훈), 허일후(주진모), 장성철(양익준), 노진평(김무열), 한강주(지수). 각기 다른 이유로 ‘나쁜녀석들’에 합류했지만 ‘악의 카르텔’에 통쾌한 한방을 날리고 정의를 구현하겠다는 목적만큼은 같은 이들은 진짜 남자들의 케미를 보여줄 예정이다.

 

큰형님 박중훈부터 막내 지수까지, 쉽게 보기 힘든 연기파 배우들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나쁜녀석들’ 5인방. 과감한 액션씬이 많은 촬영이지만 배우들의 밝은 표정만큼 촬영 현장 또한 훈훈하다. 다섯 명의 배우들은 완성도 높은 호흡을 위해 틈틈이 대본을 맞춰보고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자주 나누며 촬영에 임하고 있다고. 특히, 평소 커피 매니아로 유명한 주진모는 쉬는 시간에 배우들과 스탭들에게 직접 드립 커피를 내려줬다는 제작진의 후문. ‘나쁜녀석들’ 5인방은 조연 및 단역 배우들과도 스스럼없이 지내며 촬영장 분위기를 밝게 이끌어나가고 있다.

 

제작진은 “박중훈, 주진모, 양익준, 김무열, 지수가 남다른 에너지와 돈독한 팀워크로 촬영장 분위기를 즐겁게 만들고 있다. 현재, 촬영에 열심히 몰두하고 있는 배우들이 따뜻한 배려와 기분 좋은 호흡을 통해 추운 날씨까지 극복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만나기만 하면 수다가 끊이지 않는 다섯 배우들의 찰떡 호흡이 화면 속에 어떻게 담길지, 첫 방송을 기대해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나쁜녀석들: 악의 도시’는 악을 악으로 응징하는 ‘나쁜녀석들’이 부패한 권력 집단에게 통쾌한 한방을 날리는 액션 느와르 드라마다. ‘나쁜녀석들’, ‘38사기동대’를 통해 OCN 오리지널 장르물의 한 획을 그은 한정훈 작가와 한동화 감독이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블랙’ 후속으로 오는 12월 16일(토) 밤 10시 20분, OCN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 제공 = OC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포토뉴스
'용띠클럽’ 다둥이 아빠 차태현, 깜짝 요리왕 등극 ‘군침 꼴깍’